태평양의 섬나라 솔로몬 제도는

전세계 음식, 와인, 여행작가협회에서 발간하는

FWT 매거진이 선정한

2018년 최고의 여행지 중

태평양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최상위권(전체 11위)에 오른 목적지입니다.

이색적이고 낯선 여행지에서

다이빙, 서핑, 휴양 여행을

한번에 경험하고자 하시는 분들께

추천하는 솔로몬 제도 숙소

팻보이스 리조트를 소개합니다.



Fatboys Resort


솔로몬제도는 992개의 섬으로 이뤄집니다.

그 중에서도 서쪽에 위치한 기조(Gizo) 섬은

'여행자들의 수도'라 불리는 곳이에요.

팻보이스는 기조 여행의 휴식처가 되어주는

3성급 해변 리조트입니다.


Fatboys 라는 이름은

영국의 소설가 찰스 디킨스의 책

'픽윅 보고서(The Pickwick Papers)'에 나오는

'Joe the Fatboy' 라는 캐릭터에서 따왔는데요.

Young Joe는 건방지고 게으른 청년으로,

가능한 많은 양의 음식을 먹고

하루 중 언제라도 끊임없이 잠을 자며

노동을 피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입니다.


팻보이스 리조트에 머무는 동안

투숙객들은 뚱보 Joe 처럼

잘 먹고 쉬고 휴식하며

게으른 시간을 보낼 수 있어요.

상상만해도 정말 근사한 휴가죠? :D


Location

기조 섬에 가려면 먼저 솔로몬제도의 관문인

수도 호니아라(Honiara)에 가야합니다.

호니아라까지는 호주의 브리즈번과 시드니,

피지의 난디 등에서 직항이 연결됩니다.


기조는 호니아라에서 북쪽으로

약 380km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하며,

국내선 비행기로 1시간 정도 떨어져 있습니다.


팻보이스 리조트는 기조 공항에서 보트로 10분,

기조 시내에서 약 15분 거리에 위치한

음바방가 섬(Mbabanga Island)의

반짝이는 바다에서 100m 떨어진 곳에 자리합니다.


수정처럼 맑은 바닷물을 자랑하는

열대 산호초 해변에 둥지를 튼 이곳에서는

원할 때면 언제든지 바다를 감상하고

바다에 뛰어들 수 있습니다.

아무것도 하지 않을 자유를 만끽하며

게으른 Fatboys가 되어볼 수 있어요.


Architecture